공지사항

쇼 뮤지컬 <시스터즈 (SheStars!)> 1차 티켓오픈 안내

작성자신시컴퍼니 날짜2023.07.12 조회485
쇼 뮤지컬 <시스터즈 (SheStars!)> 1차 티켓오픈 안내

※ 1차 티켓 오픈 일시
- 인터파크 유료회원(TOPING), 신시컴퍼니 선 오픈: 7월 18일 (화) 오후 2시
- 인터파크 일반 오픈: 7월 18일 (화) 오후 3시

※ 1차 티켓 오픈 공연 기간: 9월 3일(일) ~ 10월 1일(일)


<공연정보>
- 공연일정: 2023년 9월 3일(일) ~ 2023년 11월 12일(일)
             (프리뷰 9/3(일) ~ 9/7(목))
- 공연시간: 화~금 8시 | 토, 일 2시, 6시 | 월 공연없음
             (단, 9/20(수) 3시 낮공연 1회) 
- 공연장소: 홍익대 대학로 아트센터 대극장
- 티켓가격: VIP석 11만원ㅣ OP석 11만원ㅣR석 9만원ㅣS석 6만5천원
- 관람등급: 8세 이상 관람가 (2016년 출생자까지 관람 가능) 

<할인정보>

프리뷰 할인 30% (9/3(일) 6시, 9/5(화), 9/6(수),9/7(목) 8시공연 예매자)
조기예매 할인 20% (7/18(화) ~ 7/31(월) 기간 예매자에 한함, 9/8(금) ~ 10/1(일) 공연에 한함)



<공연소개>
* 세계 속 한류를 이끄는 걸그룹들, 과연 그들의 시작은 누구였을까?

세계적 열풍인 K-pop의 반을 차지하는 걸그룹들. 그들은 치열한 경쟁에서 살아남았으며 지금도 최고의자리를 지키기 위해 혹독하게 스스로를 채찍질하는 대단한 근성의 여성들이다. 이런 한국 걸그룹 파워가 과연 하루아침에 이뤄진 것일까? 혹은 특별한 한국 여성의 유전자가 존재하는 것은 아닐까?
연출 박칼린은 이렇게 한국 걸그룹 파워의 시작점에 주목했고, 그 ‘걸그룹 선조- 시스터즈’들의 이야기를 뮤지컬로 담아보기로 결심했다.

* 빛바랜 사진 속에서 뮤지컬 무대 위로, 화려하게 부활하는 레전드들
이 답을 찾기 위해 연출 박칼린과 전수양 작가는 80여 년 전으로 거슬러 올라갔다. 현대와 마찬가지로 성하고 스러진 수많은 그룹들 가운데 특히 한국 가요사에 족적을 남긴 시스터즈의 이야기를 극에 담아내기로 결심했다. 거기엔 조선악극단의 여성 단원으로 구성된 <저고리시스터>를 시작으로, 1950년대 미국에 진출하여 한류의 원조를 이끈 <김시스터즈>, 60년대 슈퍼 걸그룹 <이시스터즈>, 대중음악의 전설 윤복희의 <코리아키튼즈>, 그리고 70년대 한국 대중음악계를 휩쓴 <바니걸즈>와 걸출한 예인 인순이를 배출한 <희자매> 등 거인들이 있었다.

일제 강점, 전쟁, 가난, 대중문화에 대한 억압과 편견 등 척박한 환경을 극복하고 항상 당당하고 멋있었던 그녀들! 특히 라디오가 막 가정에 보급되고 흑백 TV가 전부인 시절에도 사람들의 입에서 입으로 전해지며 유명해지고, 실력을 뽐냈던 그녀들의 화려하고 당당한 무대를 오늘날 뮤지컬 무대 위에서 화려하게 부활시켜 보려고 한다.

연출 박칼린은 “쇼 뮤지컬 <시스터즈 (SheStars!)>가 세 가지 여운을 관객에게 남기는 공연이 되길 바란다. 그 첫 번째는 우리 음악 역사에 운명을 개척했던 대단한 여성들이 있었구나. 둘째는 역사물인데도 너무 흥미진진하고 재미있는 구성이었다. 그리고, 마지막으로 그 무대를 채우는 우리 배우들이 정말 시대의 히로인을 표현하기에 손색이 없이 대단하다는 것이다. 100분간의 컴팩트한 시간이 그야말로 쏜살같이 흐르는 즐거운 경험을 할 것”이라고 공연에 대한 기대를 드높였다.

* 전 배역을 멀티로 소화해 낼 배우들
흑백사진 속 인물들을 현실로 불러내 올 <시스터즈 (SheStars!)>의 배우들은 한국 뮤지컬의 전성기를 이어갈 재능 넘치는 신성들로 구성되었다.
유연, 신의정, 김려원, 선민, 하유진, 이예은, 정유지, 정연, 이서영, 홍서영, 황성현 등 크고 작은 무대에서 빼어난 재능을 뽐냈던 배우들은 모두 까마득한 예인 선배들의 무대를 재현하는 배우로 선택된 것에기뻐하며 전설들의 완벽한 무대 매너, 가창력, 카리스마에 누가 되지 않기 위해 저마다 혼신의 노력을 다할 각오를 비추고 있다.

특히 이 배우들의 무대가 더욱 빛날 것은 참여하는 모든 배우가 멀티 배역으로 여러 역할을 소화한다는 점이다.

공연에 참여하는 배우는 여배우 10명에 남배우 1명 합쳐 총 11명, 그러나 한 공연의 무대 위 출연배우는 단 7명이다. 이를 위해 각 배우들은 주역 1-3인과 단역 3-4인을 소화하며 고군분투하고 오늘과 내일 소화하는 주요 배역도 달라진다. 단일 서사의 북 뮤지컬에서는 좀처럼 볼 수 없는 주연 배우가 주, 조, 단역을 모두 소화하는 배역 배정은 배우들에게는 새로운 도전정신을 불러일으키고, 관객들에게는 흥미로움과 다 회 관람의 가치를 높인다.
배우들이 이 새로운 시스템을 완벽하게 소화해 낼 때, 본인들이 그리는 전설들처럼, 목표를 위해 열심히 노력한 예인으로서의 카타르시스를 느끼게 될 것이며, 그 에너지는 관객들에게 큰 감동을 선사할 것이다.

* 10인조 밴드와 함께 그 시절의 느낌 그대로 부활할 시대의 히트곡들

지휘자 없이 밴드 마스터와 함께 구성된 10인조 밴드와 각 시대 가수들의 드라마틱한 모습으로 분한 배우들은 ‘처녀 합창’, ’울릉도 트위스트’, ‘What I’d Say’, ’커피 한잔’ 등 시대의 히트곡들을 그 시절 그대로의 감성으로 되살린다. 춤꾼, 노래꾼, 연주자로 대표되었던 그 시절 엔터 업계의 느낌을 그대로 살려 <시스터즈 (SheStars!)>의 밴드는 또 하나의 배우로서 무대 위 존재한다. 금관악기가 주축이 되는 브라스 밴드가 들려주는 시대의 주법을 되살린 음악, 그리고 시스터즈들의 발성과 몸짓을 그대로 재현하는 배우들은 시대의 히트곡들이 왜 관객들의 사랑을 받을 수밖에 없었는지를 증명하는 무대가 될 것이다.

* 멈춘 왁스 뮤지엄이 아닌 생생하게 살아 숨 쉬는 시스터즈들의 시그니처 무대

이 공연의 가장 큰 특징은 무대 위 진정한 엔터테이너였던 시스터즈들의 전성기 전설적 무대를 그대로재현하는 쇼가 중심이 된다는 것이다. 또한 쇼 사이사이에 그 시대 최고의 팝스타가 되기까지 성장 스토리가 드라마틱하게 엮인다. 그녀들의 스토리, 그리고 옛날 신문, 사진, 영상 등 팩트가 가미되어 다큐멘터리를 보는 것 같으면서도 어느 순간 생생한 그 시절이 오늘날 허구의 무대에서 화려하게 재생되는 일종의 모큐멘터리 공연이다.

* 하이테크로 완성되는 최고의 아날로그 무대
본 작품 속 무대는 시간과 배경을 초월해서 구성된다.
일제 강점기의 경성 조선극장, 미8군 무대, 60년대 라스베가스 호텔, 에드설리번 쇼, 서울 명동 거리 등역사 속 다양한 배경이 등장한다. 자료화면을 보는 듯한 무대는 어느새 무대 뒤 분장실, 화려한 무대로 변하고, 시스터즈들은 현란한 조명 속에서 춤추며 노래하다 다시 쓸쓸한 무대 뒤에서 앳된 여인으로 돌아간다. 시공간을 초월하는 도구로서 최신 무대 기술은 구현되지만, 그 옛날 의존할 기계음, 포토샵 하나 없이 오로지 자신들의 실력과 아우라로만 무대를 휘어잡아야 했던 그 시절의 가치와 시대 느낌을 지키기 위해, 무대는 하이테크 기술을 통해 더욱더 아날로그적으로 표현된다.


<캐스팅>

유연 신의정 김려원 선민 하유진 이예은 정유지 정연 이서영 홍서영 황성현


<기획사 정보>

주최: SBS
제작: 신시컴퍼니, 포킥스 엔터테인먼트